필리핀 불법 수출됐던 생활폐기물 국내 반입 재개 내달 평택항 입항
상태바
필리핀 불법 수출됐던 생활폐기물 국내 반입 재개 내달 평택항 입항
  • 김재구 기자
  • 승인 2020.07.28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사태로 4개월가량 중단된 필리핀 불법 수출 쓰레기 국내 반입이 재개된다.

평택시는 필리핀 현지 코로나19 방역 사정으로 지난 4월 이후 중단된 불법 수출 쓰레기 4차 반입분이 내달 2일 평택항을 통해 들어온다고 27일 밝혔다.

이번에 들어오는 쓰레기는 평택시의 한 폐기물처리업체가 필리핀으로 불법 수출한 5천177t 중 480t으로, 40피트짜리 컨테이너(FEU) 53개 분량이다. 컨테이너 35개 분량의 쓰레기는 평택시가, 18개 분량은 제주시가 처리하게 된다.

4차분까지 처리하면 필리핀 민다나오섬에 남아 있는 불법 수출 생활폐기물은 2천713t(52%)이 된다. 평택시 등은 나머지 폐기물도 연내 모두 반입해 처리할 계획이다.

앞서 환경부·경기도·평택시와 제주도 등은 필리핀으로 불법 수출돼 민다나오섬에 방치돼 있던 생활폐기물 5천177t 중 1천800t은 제주도산 폐기물임을 확인하고 65대 35의 비율로 비용을 분담해 처리하기로 합의했다.

평택=김재구 기자 kj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