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C' 대표 한성호 모아지는 누리꾼 관심...이홍기 '해투'서 유재석에 건넨 농담은?
상태바
'FNC' 대표 한성호 모아지는 누리꾼 관심...이홍기 '해투'서 유재석에 건넨 농담은?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20.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FNC 엔터테인먼트 한성호 대표가 세간의 이목을 모은 가운데, FNC 소속 이홍기가 한솥밥을 먹고있는 유재석에게 건넨 농담이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앞서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 시즌3’에서는 ‘내 친구는 외국인’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김유리, 최희, 후지이 미나, 오타리 료헤이, 파비앙, 이홍기 등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는 채끝살 스테이크 요리를 걸고 출연진들의 이행시 대결이 펼쳐졌다.

이에 이홍기는 ‘채끝’이라는 주제 속에서 2행시에 나섰다. 그는 유재석을 향해 “채(체)크해 보셨나요. FNC 계약서”라며 “끝까지 봐야 한다”고 말해 출연진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유재석은 이홍기가 소속돼 있는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은 후 폭넓은 행보를 통해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