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항만공, 전략 화물 ‘비대면 마케팅 로드맵’ 전문가 토론
상태바
평택항만공, 전략 화물 ‘비대면 마케팅 로드맵’ 전문가 토론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평택항만공사가 평택항 마린센터 회의실에서 코로나19 대응 평택항 비대면 마케팅 사업 방안 마련을 위해 전문가 초청 토론회를 지난 6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경기연구원, 평택대, 디지털마케팅 전문기업 대표들과 경기평택항만공사 임직원이 참석했다.

토론회에서는 항만 디지털 마케팅 방향과 추진 전략, 국내 및 해외 선·화주, 잠재고객 대상 온라인 화상회의 연출 및 IT 시스템 구축 방안, 최신 업계 동향 및 성공 사례 등 다양한 주제 발표와 세부 실행 방안 등이 논의됐다.

올해 전세계적으로 발생한 코로나19 사태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등으로 기존 대면 방식 항만 마케팅 활동이 제한됨에 따라, 공사는 대안으로 체계적 비대면 마케팅사업 추진 방안에 대한 종합적 검토를 추진해왔다.

공사는 토론회에서 제시된 의견을 바탕으로 항만 고객의 니드(Need)와 원트(Want)를 재정립하고, 자동차, 콜드체인(Cold Chain), 해상특송 등 다양한 평택항 특화 전략 화물에 대한 전략적 비대면 종합 마케팅 로드맵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또 비대면 종합 마케팅 로드맵을 기반으로, 올해 하반기부터 유튜브(Youtube) 운영 등 체계적 국내·외 평택항 비대면 마케팅을 시작할 예정이다.

경기평택항만공사 관계자는 "지난해 개항 이래 사상 최대 컨테이너 물동량을 처리한 평택항은 코로나19 사태에도 불구하고, 올해 상반기 컨테이너 물동량이 전년 대비 약 4% 증가했다"며 "하반기 본격적인 비대면 마케팅을 기획·실시해 올해도 물동량 증가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평택=김진태 기자 kjt@kihoilbo.co.kr 

김재구 기자 kj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