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윤국 포천시장 한탄강유역 피해현황 직접 점검
상태바
박윤국 포천시장 한탄강유역 피해현황 직접 점검
  • 박덕준 기자
  • 승인 2020.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접한 강원도 철원에서는 이번 집중호우로 한탄강이 범람하면서 인근 마을이 피해를 입었으나, 포천시는 범람으로 인한 큰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박윤국 시장은 "앞으로도 많은 양의 호우예보가 있다. 포천시 기상예보뿐만 아니라 철원, 연천 등 인근 시군의 기상예보도 철저히 파악해 안전에 만전을 기해달라"며, "계속된 비상근무로 많이 힘들겠지만,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킨다는 사명감을 갖고 업무에 임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시민여러분들께서는 불필요한 외출과 비가 오는 동안에 야외작업은 자제해 주시고 기상정보와 재난문자 등에 귀 기울여 피해를 입지 않도록 주의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며  영북면 한탄강유역의  복구와 지원을 약속했다. 

한편, 포천시는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지난 8월 1일부터 24시간 비상대응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포천=박덕준 기자 pdj3015@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