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조폐공사, ‘모바일 상품권’ 체크카드처럼 사용 협약
상태바
성남시·조폐공사, ‘모바일 상품권’ 체크카드처럼 사용 협약
  • 이강철 기자
  • 승인 2020.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가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지역화폐)의 결제 기능을 보강한 카드형 상품권을 다음 달 중 발행한다.

시는 지난 7일 은수미 시장과 조용만 한국조폐공사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카드형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 출시를 위한 업무 협약을 했다고 9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한국조폐공사는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을 일반 체크카드처럼 쓸 수 있게 블록체인 기술을 지원한다.

한국조폐공사의 모바일 플랫폼인 ‘착(Chak)’ 앱을 통해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을 발급·충전하면 카드사와 연동되는 방식이다.

카드형 상품권은 충전한 금액만큼 지역 내 카드 가맹점(4만5천곳) 어디서나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의 결제방식인 가맹점 QR코드 스캔, 물건값 입력, 간편비밀번호(PIN) 인증 절차를 밟지 않아도 된다.

시는 카드형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이 본격 유통되면 QR코드 결제방식에 익숙하지 않은 중·장년층과 지류형 상품권 선호도가 낮은 청년층을 흡수해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시가 발행하는 성남사랑상품권은 지류(가맹점 1만3천116곳), 체크카드(4만5천곳), 모바일(1만3천836곳) 등 3개 종류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