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지 캔버스에 의료진 응원 메시지 담고 걷기 캠페인 참여로 실종예방팔찌 기부
상태바
폐지 캔버스에 의료진 응원 메시지 담고 걷기 캠페인 참여로 실종예방팔찌 기부
SK인천석유화학 올 하반기 비대면 사회공헌활동 ‘다양’
  • 한동식 기자
  • 승인 2020.08.10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인천석유화학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올해 하반기 사회공헌활동을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한 ‘Hi, Walk Together(함께 걸어요)’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9일 SK인천석유화학에 따르면 ‘Hi, Walk Together’는 사회적 거리 두기로 기존 대면 방식의 사회공헌이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패러다임의 전환을 통해 지역 취약계층을 위한 행복 나눔과 사회안전망(Safety Net) 구축을 지속하겠다는 의미다.

SK인천석유화학은 첫 시작으로 지난 7일 코로나19에 맞서 헌신하는 의료진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담은 ‘페이퍼 캔버스 아트’ 70점을 제작해 인천의료원에 전달했다. 페이퍼 캔버스는 사회적 기업 ‘러블리 페이퍼’에서 폐지를 수집하는 노인들에게 고가로 매입한 폐상자를 활용해 만든 친환경 캔버스로, 구성원 및 가족봉사단 130여 명이 각자의 가정에서 비대면 방식으로 참여해 직접 제작했다. 이후 전문 작가의 재능기부로 의료진 응원 메시지를 담은 캔버스 아트로 완성됐다.

SK인천석유화학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폐지 수집 어르신들의 자활을 돕는 동시에 헌신하는 의료진들을 응원하기 위해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8월 말부터는 인천 서구청, 인천서부소방서 등과 함께 ‘발달장애인을 위한 Hi, Walk Together’ 프로그램도 실시한다. 각 기관 구성원들이 걷기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해 목표한 걸음 수에 도달하면 최대 2천만 원 상당의 발달장애인을 위한 GPS 기반의 실종 예방 팔찌를 기부하는 캠페인이다. 생활 속 걷기 참여를 통해 건강 증진과 사회공헌을 동시에 할 수 있다.

이 밖에도 한국과학창의재단, 굿네이버스 등과 함께 인근 5개 초등학교 학생 100여 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과학교실을 운영하고, 홀몸노인들을 위한 비대면 관계망 형성 프로그램을 실시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천할 계획이다.

SK인천석유화학 홍욱표 경영혁신실장은 "코로나19로 기업의 사회공헌활동이 위축된 상황 속에서도 비대면 방식으로의 적극적 전환을 통해 행복 나눔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다양한 사회공헌활동들을 고민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동식 기자 dsha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