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중부소방서, 구급대원 폭행 대응 역량 교육
상태바
인천중부소방서, 구급대원 폭행 대응 역량 교육
  • 최유탁 기자
  • 승인 2020.08.12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중부소방서는 지난 10일부터 119안전센터를 순회하면서 예측할 수 없는 상황에서의 구급대원 폭행사고 발생 시 대응역량 향상을 위한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11일 중부소방서에 따르면 이번 교육은 구급대원의 자기보호 및 폭행 사범 제압 등을 위해 ▶상황별 구급 대원 행동 요령 ▶사고발생 시 수사·복지지원 절차 ▶채증장비(웨어러블 캠, 녹취법 등) 사용 방법 ▶호신술 동작 및 호신용 장비 사용 실습 등을 중점적으로 진행한다.

양홍열 구급팀장은 "대원 스스로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대응 교육을 하고 있지만, 무엇보다 구급대원을 폭행하는 것은 사람에 대한 폭력행위를 넘어 시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중대한 범죄라는 사회적 인식이 확립돼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행법상 출동한 구급대원 폭행·폭언 등으로 구급활동을 방해할 경우에는 소방기본법 소방 활동 방해죄에 해당해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