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직장운동경기부 볼링팀 류서연 선수 은퇴식 진행
상태바
평택시, 직장운동경기부 볼링팀 류서연 선수 은퇴식 진행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08.14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지난 12일 시청 대외협력실에서 시청 직장운동경기부 볼링팀 류서연 선수의 은퇴식을 진행했다.

정장선 시장을 비롯해 오용진 볼링팀 감독 및 동료 선수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류 선수는 2010년 평택시청 직장운동경기부 볼링팀 선수로 입단해 2010년 제16회 광저우 아시안게임 볼링 여자 4관왕, 2011년 제21회 아시아볼링선수권 대회 3관왕, 2013년 세계볼링선수권대회 여자 3관왕, 2018년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볼링 여자 6인조 금메달을 획득하는 등 대한민국 볼링계에 수많은 업적을 남겼다.

류 선수는 "정말 많이 부족한 선수였던 나를 위해 이런 뜻깊은 행사를 준비해 준 정장선 시장을 비롯한 평택시 관계자분들께 감사 드린다"며 "10년 동안 오로지 볼링에만 전념했고 평택시청 볼링팀을 위해, 그리고 국가대표 선수로 활동하는 기간 최선을 다했다. 그동안 평택시청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고 말했다. 

평택=김진태 기자 kjt@kihoilbo.co.kr 

 김재구 기자 kj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