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시 돌봄센터, 통합사례관리 사업 ‘비대면 방식’ 변경
상태바
동두시 돌봄센터, 통합사례관리 사업 ‘비대면 방식’ 변경
  • 유정훈 기자
  • 승인 2020.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 무한돌봄센터는 코로나19의 확산과 사회적 거두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통합사례관리사업 운영의 변경계획을 수립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수립한 계획은 현재 대면접촉을 중심으로 추진 중인 통합사례관리 사업을 비대면 방식으로 변경하되 복지사각지대 가구들에게 필요한 서비스가 누락되지 않도록 모니터링을 확대하고 관련 기관들과의 네트워킹을 강화한다.

시 무한돌봄센터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하향 조정될 때까지 전화를 활용해 수시로 생활실태 점검을 진행하고, 내부 및 통합사례회의 등의 회의와 현안 업무는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기존대로 실시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통합사례관리 업무 수행이 위축되어 사례관리 지원 가구들의 불편함이 발생하지 않도록 평소보다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동두천=유정훈 기자 nkyo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