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방역 노하우’ 발리공항에 퍼뜨린다
상태바
인천공항 ‘방역 노하우’ 발리공항에 퍼뜨린다
공사, 인니 제1공항공사와 계약 현지 운영환경 분석 컨설팅 제공 코로나19 극복 위해 무상 진행
  • 안재균 기자
  • 승인 2020.09.11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10일 오후 회의실에서 인도네시아 제1공항공사(AP1)와 ‘인천공항-발리공항 간 코로나19 위기 대응 컨설팅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에 따라 공사는 인천공항의 방역 노하우를 바탕으로 발리공항 현지 운영환경을 분석해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할 계획이다. 컨설팅 주요 과업은 ▶스마트 방역 ▶비상운영체제 선제 가동 ▶체계적 위생 강화 등이다.

이번 컨설팅은 공사와 AP1이 지난해 체결한 협력 협약을 바탕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인도적인 차원에서 무상으로 진행된다.

공사는 발리공항을 시작으로 공사의 ‘K-공항방역’ 컨설팅 패키지를 세계 각국 공항에 수출하고, 향후 대규모 공항개발사업 수주를 위한 마케팅 활동에도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한편, 체결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양사를 화상으로 연결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구본환 공사 사장, 파익 파미(Faik Fahmi)AP1 사장 등 양사 주요 임직원 10여 명이 참석했다.

안재균 기자 a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