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외에서 만나는 조각 예술 세계… 의정부문화재단 ‘견생전’ 전시
상태바
야외에서 만나는 조각 예술 세계… 의정부문화재단 ‘견생전’ 전시
  • 신기호 기자
  • 승인 2020.09.21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문화재단은 2020년 하반기 야외 조각전시 ‘견생전(見生展·보면 생명이 생긴다)’의 작품을 오는 12월 10일까지 전시한다고 20일 밝혔다.

견생전은 현대조각의 저변 확대와 의정부문화재단의 예술공간 이미지를 개선하고자 마련됐다. 크라운해태의 아트밸리에서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는 원로·중진 작가들이 스틸·철·레진 등 다양한 재료로 표현한 수준 높은 작품을 만날 수 있다.

김병규(With Flower), 김태인(우연한 팽창)<사진>, 류신정(해돋이), 박민섭(쇠똥구리), 박순민(황소), 송현구(도깨비 셀카), 오세문(From The From), 이송준(Symbiosistence-pebble), 이창희(걸어가다), 전신덕(각이된 시간), 정찬우(용머리), 최원석(코끼리 거북이) 총 12명의 작가가 참여했다. 작품은 의정부문화재단 야외광장(10점) 및 아트캠프(2점) 야외광장에서 전시된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자세한 사항은 의정부문화재단 홈페이지(www.uac.or.kr)를 참고하거나 전화(☎031-828-5826)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의정부=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