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청소대행업체 이웃애로 똘똘 뭉쳤다
상태바
수원 청소대행업체 이웃애로 똘똘 뭉쳤다
"코로나19로 어려운 이들에 써달라" 13곳서 시에 성금 2000만 원 기부
  • 김강우 기자
  • 승인 2020.09.23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지역 13개 청소대행업체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수원시에 성금 2천만 원을 기부했다.
 

13개 청소대행업체로 구성된 수원시 청소대행업체협회 김보규 회장(오성환경 대표이사) 등 임원진은 22일 조무영 제2부시장 집무실을 방문해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현금 지정기탁 방식으로 성금을 전달했다.

김보규 회장은 "수원시자원순환센터 화재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폐기물량 증가로 청소에 어려움이 많지만 수원시와 협력해 재활용품 수거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며 "13개 청소대행업체 모든 근로자와 임원진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무영 제2부시장은 "이웃들이 도움이 필요한 시기마다 잊지 않고 사랑을 나눠 주시는 청소대행업체 여러분께 감사 드린다"며 "도움이 꼭 필요한 소외계층에게 전달하겠다"고 약속했다.

수원시 청소대행업체는 지난 3월에도 이 같은 방법으로 3천만 원 상당의 마스크를 전달한 바 있다.

김강우 기자 kkw@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