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원 광명시장 전통시장 찾아 점검
상태바
박승원 광명시장 전통시장 찾아 점검
  • 김영훈 기자
  • 승인 2020.09.25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난 23일 민생현장에서 바쁜 하루를 보냈다.

박 시장은 명절에 시민이 많이 모이는 광명전통시장을 찾아 코로나19 방역관리 상황을 점검하고 ‘추석 명절 물가 안정 및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그는 전통시장 방문자의 출입관리를 위해 21일부터 운영하고 있는 ‘발신자 전화번호 관리시스템’ 운영 상황을 살펴보고, 직접 지정된 전화번호로 전화해 출입기록을 남겼다.

이어 광명사랑화폐와 온누리상품권으로 성수품을 구입하며 장바구니 물가 동향을 몸소 체험하고,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불안과 소비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장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격려했다.

또 ‘올 추석 선물은 집콕 어떠세요’ 캠페인을 통해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고 안전하고 건강한 추석 명절을 보내기 위해 최대한 이동을 자제하고 집에 머물러 주길 당부했다.

박 시장은 "광명시는 시민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고, 또 이 어려운 시기에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방역과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