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 능서면 협의체, 홀몸노인 등 100명에 선물꾸러미 전달
상태바
여주 능서면 협의체, 홀몸노인 등 100명에 선물꾸러미 전달
  • 안기주 기자
  • 승인 2020.09.28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 능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추석 명절에 외롭게 지낼 홀몸노인 등 취약계층에게 선물을 전해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선물세트를 전달받은 한 노인은 "이번 추석은 코로나19로 예년보다 힘들고 적적한 마음이었는데 선물꾸러미와 송편을 받으니 풍성한 한가위 명절을 보낼 수 있게 됐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협의체 위원들은 지난 25일 취약계층 100명에게 추석맞이 선물꾸러미와 송편을 전달했다.

안은엽 위원장은 "추석을 맞아 주변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고, 지역공동체 의식이 널리 퍼져 앞으로도 뜻깊은 행사가 더 많이 열리길 기대해 본다"고 말했다.  

한편, 김용수 면장은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이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온정을 부탁드리며, 이런 자리를 통해 이웃의 따뜻한 정을 느낄 수 있게 해주신 위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여주=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