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 광문고, 학생들과 인문학 프로젝트 실시
상태바
광명 광문고, 학생들과 인문학 프로젝트 실시
  • 전승표 기자
  • 승인 2020.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 광문고등학교는 재학생을 대상으로 인문학 프로젝트를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지혜의 숲에서 미래를 만나다’를 주제로 지난 8월부터 6주간 진행된 이번 프로젝트는 학생 32명과 교사 3명이 참여한 가운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하는 우리의 자세’를 부제로, 환경과 기술 및 관계를 중심으로 나와 우리의 미래를 탐구했다.

학생들은 공통 도서 ‘코로나 사피엔스(최재천)’와 ‘글로벌 그린 뉴딜(제레미 리프킨)’, ‘도시와 집이 이렇게 변한다(유현준)’, ‘언컨택트(김용섭)’ 등 사회 석학의 저서와 영상 대담 및 영상 강연을 읽고 시청한 뒤 토론과 주제발표, 요약문 쓰기 및 소감 나누기 등의 활동을 진행했다.

이후 발표회를 열고, ▶포노 사피엔스 ▶다윈지능 ▶기계는 어떻게 생각하고 학습하는가 ▶코로나 시대의 교육 등 총 8개 주제에 대해 모둠별로 활동 결과를 발표했다.

광문고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사회 현안을 파악하고, 제도 뿐만 아니라 개인의 역할까지 고민하고 미래를 모색하는 인문학적 태도를 기르기 위해 이번 프로젝트를 진행했다"며 "독서 및 토론, 발표 활동을 하면서 비판적 현실 인식을 바탕으로 우리가 직면한 최대의 도전과 선택이 무엇일지 고민하는 활동으로 문제해결능력을 기를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광문고는 학생들이 진행한 인문학 프로젝트 활동 결과를 온라인 수업 시스템을 이용해 학생 및 교직원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전승표 기자 sp4356@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