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탁용 명절 선물 주고받기 절대 금물 인천 남동구 출근길 청렴 캠페인 실시
상태바
청탁용 명절 선물 주고받기 절대 금물 인천 남동구 출근길 청렴 캠페인 실시
  • 안재균 기자
  • 승인 2020.09.28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남동구는 지난 25일 추석을 앞두고 청렴하고 투명한 남동구 조성을 위해 전 직원을 대상으로 출근길 청렴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명절 분위기에 편승해 관행적으로 선물을 주고받는 등 공직 비리 요인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취지였다.

캠페인은 이강호 구청장을 비롯해 국장급 이상 고위공직자를 중심으로, 추석기간 적용되는 청탁금지법 시행령 개정안 내용과 함께 남동구의 청렴의지가 담긴 피켓을 들고 홍보했다.

구는 지난 24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청렴주간’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 기간 전 직원을 대상으로 구청장 청렴메시지 전달, 청렴 실천 및 음주운전 근절 문자메시지 전송, 청렴주의보 발령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이강호 구청장은 "추석명절 전후 자칫 약해질 수 있는 부패 방역에 우리 모두가 힘써야 할 때"라며 "공정한 업무처리로 구민에게 신뢰받는 ‘청렴남동’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재균 기자 a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