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휴 마지막 날 귀경길 "평소 주말보다 원활"
상태바
연휴 마지막 날 귀경길 "평소 주말보다 원활"
  • 연합
  • 승인 2020.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연휴 막바지인 4일 오전 귀경길은 정체 없이 원활한 모습이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현재 경부고속도로 부산·서울 양방향은 정체 구간 없이 원활한 소통을 보인다.

 또 서해안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 중부고속도로 등에서도 차들이 제 속도를 내고 있다.

 이날 오후 10시 기준 승용차로 전국 주요 도시에서 출발해 서울 요금소까지 도착하는 시간은 부산 4시간 50분, 목포 3시간 40분, 울산 4시간 20분, 광주 3시간 40분, 대구 3시간 40분, 대전 1시간 30분, 강릉 2시간 40분으로 평소와 비슷하다.

 도로공사는 이날 하루 교통량을 355만대로 예상했다. 이 중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이동하는 차량이 32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가는 차량이 37만대로 각각 추산된다.

 도로공사는 "연휴 마지막 날로 (고속도로) 양방향 모두 평소 주말보다 원활할 것"이라고 전망했다./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