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도내 한돈농가와 소외계층 위한 한돈 나눔 전달식
상태바
경기도, 도내 한돈농가와 소외계층 위한 한돈 나눔 전달식
  • 김상현 기자
  • 승인 2020.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와 도내 한돈농가가 소외계층을 위한 돼지고기 나눔을 실천했다.

13일 도와 (사)대한한돈협회 경기도협의회, 경기도사회복지협의회 등은 도청 북부청사에서 ‘코로나대응 소외계층 사랑가득 한돈 나눔 전달식’를 가졌다.

행사는 코로나19로 지친 소외계층에게 나눔을 실천하고 한돈 소비촉진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행사에는 이용철 행정2부지사, 최영길 대한한돈협회 경기도협의회장, 강기태 경기도사회복지협의회장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기부 한돈은 총 5천500만 원 상당으로, 경기도사회복지협의회가 운영하는 경기광역 푸드뱅크를 통해 도내 차상위 계층, 독거노인, 한부모 가족 등 소외계층 7천 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용철 행정2부지사는 "어려운 여건에서도 따뜻한 손길을 베풀어준 한돈농가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양돈산업 육성과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상현 기자 ks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