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내손2동 부녀회’ 취약층 20가구에 ‘반찬 나눔 ’봉사
상태바
‘의왕시 내손2동 부녀회’ 취약층 20가구에 ‘반찬 나눔 ’봉사
  • 이창현 기자
  • 승인 2020.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입맛 잃으신 어르신 힘내세요."

의왕시 내손2동 새마을부녀회가 혼자 사는 어르신 및 취약계층 어르신 20가구에 직접 만든 반찬을 전달하는 사랑의 밑반찬 나눔 행사를 가졌다.

부녀회원들은 20일 직접 구입한 알타리 배추와 무, 파 등 재료를 다듬어 알타리김치, 멸치볶음, 얼갈이무침 등 밑반찬 3종류를 만들어 포장해 관내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과 취약계층에 전달했다.

이정희 부녀회장은 "끼니준비가 어려운 어르신 가정에 반찬 걱정을 조금이나마 덜어 줄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부녀회원들의 정성스런 마음이 반찬과 함께 전해지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임태성 내손2동장은 "어려운 시기에 이웃을 위해 봉사에 참여해 준 새마을부녀회원들에게 감사하다"며 "반찬 준비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