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배수개선사업 국비 58억 추가 확보…총 128억 투자
상태바
경기도, 배수개선사업 국비 58억 추가 확보…총 128억 투자
  • 정진욱 기자
  • 승인 2020.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배수개선사업에 쓰일 국비 58억 원을 추가로 확보함에 따라 기존 예산 70억 원을 포함한 총 128억 원을 투입한다고 25일 밝혔다.

‘배수개선사업’은 수해면적이 50㏊를 넘을 정도로 지대가 낮거나 하천변에 위치한 농경지를 대상으로 장마철, 태풍발생 시 침수에 따른 재해를 예방하기 위한 펌프장, 배수로 등의 배수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농작물 피해 최소화와 농가 소득 보전에 매우 중요한 사업이지만 전액 국비로 지원되기 때문에 다른 시·도에서도 예산 확보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도는 지난 8월까지 9차례에 걸쳐 농림축산식품부에 방문해 사업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설명해 예산을 추가로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도는 확보된 예산으로 올해 도내 5개 시 8개 지구 554㏊에 대한 배수개선사업을 시작해 오는 2023년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대상 지역은 평택 3개 지구(내천·한산·삼정 234㏊), 파주 2개 지구(휴암·장정 136㏊), 화성 1개 지구(독정 76㏊), 안성 1개 지구(월정 52㏊), 여주 1개 지구(원부 56㏊) 등이다.

김충범 도 농정해양국장은 "배수개선사업을 조기에 시작해 도내 농민들이 마음놓고 생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